세월호참사 4주기 익산시민 추모문화제


일시 : 2018년 4월16일(월) 10시 - 21시
장소 : 영등동 하나은행 앞
10시-21시 : 익산시민 추모분향소 운영
19시-21시 : 세월호 4주기 추모문화제

 

천만 촛불의 힘.
박근혜는 내려오고 세월호는 올라왔습니다.


시민들이 새로운 세상을 꿈꾸었듯
세월호 가족들은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열망했습니다.

 

촛불의 힘으로 정권은 바뀌었지만
진상규명은 여전히 어렵기만 합니다.


정부 관료들은 그대로이고
검찰은 조사를 방해했던 자들에게 한정해 수사하고 있습니다.

 

세월호 참사가 있던 4월16일 박근혜는
구조 골든타임 7시간동안 아무것도 하지 않았습니다.


304명이 구조되지 못한 채 죽어간 원인과 책임
그리고 그 책임자들을 끝까지 밝혀야 합니다.

 

1기 특조위 활동 때 박근혜의 구조방기 행적을 감추기위해
조사방해와 사퇴까지 불사했던 황전원은 2기 특조위원이 되었습니다.


4년전, 박근혜 검찰은 세월호 침몰, 침수 실험 결과를 감췄습니다.


아직도 진실을 알지 못합니다.

 

나라다운 나라가 되기 위해서는
세월호 참사의 진실규명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합니다.


다시 거짓과 어둠을 참과 빛으로 밝혀주세요.


잊지 않고, 기억하고, 함께해 주셨으면 합니다.

 

 

 

 

Posted by 익산참여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단체소개 | 후원하기 | 찾아오는 길 | 관리자 | 글쓰기

사업자등록번호 403-82-60163 | 대표 장시근 (54616)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307(모현동1가) | 전화 063-841-3025 | 팩스 063-841-9331 | 메일 ngoiksan@daum.net


티스토리 툴바